• 구름많음동두천 18.8℃
  • 구름많음강릉 26.1℃
  • 박무서울 20.2℃
  • 구름많음대전 22.4℃
  • 흐림대구 26.5℃
  • 박무울산 24.1℃
  • 박무광주 21.8℃
  • 구름조금부산 23.3℃
  • 구름많음고창 19.4℃
  • 박무제주 21.3℃
  • 구름조금강화 19.7℃
  • 흐림보은 20.7℃
  • 흐림금산 20.7℃
  • 구름많음강진군 21.5℃
  • 구름많음경주시 23.1℃
  • 구름조금거제 23.0℃
기상청 제공

뉴스

제주도 생물권보전지역 도 전역으로 확대 지정

유네스코 MAB 국제조정이사회 최종승인

 

[제주N뉴스 = 김용현 기자] 환경부와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는 제주도 생물권보전지역의 확대가 유네스코 MAB(Man And Biosphere programme) 국제조정이사회에서 최종 승인됐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6월 17일부터 21일까지 제31차 유네스코 MAB 국제조정이사회가 유네스코 본부에서 열려 제주도가 제출한 확대 신청서에 대한 심의와 의결 등이 이뤄졌다.

 

이번에 승인된 제주도 생물권보전역은 현재 제주도 면적의 45%에 해당되는 8만3094ha에서 도 육상전역과 해양경계 5.5km에 이르는 지역까지 총 38만7194ha가 지정, 기존보다 4.7배 정도 증가됐다.

 

제주도에서는 생물권보전지역 확대를 위해 지난 2017년 4월부터 ‘제주도 생물권보전지역 확대 타당성’연구를 시작했고, 전문가 자문 및 주민설명회 등의 도민의견수렴을 통해 확대 신청서를 마련해 지난해 2월에 MAB 한국위원회 제출하며 심의가 시작됐다.

 

신청서는 MAB 한국위원회 심의, 현장실사, 및 관계 중앙부처와 제주도, 서귀포시, 제주시 등의 지방자치단체의 협의를 통해 지난해 9월에 MAB 한국위원회를 통해 유네스코에 제출됐다.

 

제주도는 생물권보전지역이 확대결정에 따라 현재 수립되고 있는‘제주도 생물권보전지역 관리계획’을 확정하고, 올해 10월부터 확대지정에 따른 기념행사, 포럼 등을 개최해 제주도 생물권보전지역에 대한 국내외의 인지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현재 수립중인 ‘제주도 생물권보전지역 관리계획‘은 지난해 1월부터 전문가의 자문 및 주민설명회를 걸쳐 진행하여 관리계획을 마련하고, 지자체 관련부서의 의견을 수렴하는 등 생물권보전지역 확대를 대비하여 준비해왔다.

 

세계유산본부 나용해 본부장은 “이번 생물권보전지역 확대는 제주도가 생물다양성과 자연생태계의 보물섬을 거듭나는 성과를 가져왔다”라며 “도민의 이익창출을 가져오는 인간과 자연이 함께 공존하는 지속가능한 발전 모델로 구축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